티스토리 뷰

반응형

십시일반 시청 안내

십시일반 재방송 다시보기 몇부작

 

드라마 십시일반은 유명 화가의 저택에 모인 아홉 명의 사람들이 화가의 수백억 대 재산을 두고 벌이는 치열한 두뇌쌍무을 그린 블랙코미디 추리극입니다.

본방송 시청은 mbc 온에어를 이용하면 되고 무료티비 다시보기 사이트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습니다.

 

 

드라마 십시일반 소개

 

이 드라마는 탐욕에 관한 드라마입니다. 현대에 들어 탐욕은 꼭 나쁜 의미로만 쓰이지 않는 것 같습니다. 인간이 스스로 나아가기 위한 원동력이 되기도 하며, 타고난 본능이라는 이미지도 짙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방송시간은 매주 수요일 목요일 저녁 9시 30분이며 8부작으로 편성되었습니다. 4주 동안 방영될 예정입니다.

 

십시일반 시청 방법

 

본방송 시청은 mbc 온에어를 통해 모바일 또는 pc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http://bit.ly/MBC_ONAIR_LINK

 

MBC 온에어 이용방법과 로그인없이 이용하기 안내

MBC 온에어 이용방법 총정리 MBC에서 하는 드라마, 예능, 시사, 다큐 등을 무료로 시청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물론 실시간 방송의 경우만 해당되지만 MBC 온에어 실시간 방송을 통해 시청이 가능한�

hkloveme.tistory.com

 

재방송 다시보기 안내

 

본방을 놓치신 경우, 재방송 다시보기를 통해 시청할 수 있으며 무료티비 다시보기  사이트에서도 시청 가능합니다.

 

 

드라마 예능 재방송 다시보기 (+무료)

드라마 예능 재방송 다시보기 (+무료) 드라마 예능 재방송 다시보기 안내 요즘에는 지상파는 물론이고 케이블, 종편 등 다양한 채널에서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이 방영하고 있습니다. 동시��

main.xn--py1b76n2ui.kr

 

 

 

등장인물 소개

 

김혜준과 오나라를 비롯해 이윤희, 남미정, 한수현, 최규진, 김시은 등이 출연합니다.

 

인물관계도

 

십시일반은 독특한 장르, 흥미진진한 줄거리, 명품 배우 군단 등으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일반적인 미니시리즈보다 짧은 8부작으로 약 한 달 동안 휘몰아칠 재미를 예고하고 있는데요.

스피디한 전개가 강점이고 매회 새로운 사건, 소름 돋는 반전으로 빠른 전개를 펼칠 전망입니다.

 

특히 저택에 모인 아홉 명의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루는 만큼 계속해서 달라지는 이들의 관계성에 주목해야 합니다.

 

배우와 제작진이 뽑은 관전포인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김혜준은 화가인 아버지의 생일 파티 초대를 받고 저택에 입성한 뒤, 미스터리한 일들의 중심에 서는 대학생 빛나 역을 맡았다.

나머지 여덟 명과는 다른 관점으로 사건을 지켜보며 진실을 파헤치고자 노력하는 주된 화자이다.

이런 가운데 김혜준은 “저택에 모인 아홉 명의 사람들의 관계성을 주목해 달라”고 말하며 “서로를 믿기도 하고 불신하기도 하는 예측할 수 없는 관계들 속에서 사건을 추리해 나가는 재미가 있으니 많은 관심과 시청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오나라는 화가의 재산이라는 분명한 목표를 가지고 딸 빛나와 함께 저택에 온 화가의 과거 내연녀 지혜를 연기한다. 자신의 탐욕에 솔직하지만, 또 사랑스러운 지혜는 새로운 사건을 만들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는가 하면 또 통통 튀는 매력으로 웃음도 선사할 예정이다.

 

 

오나라는 ‘십시일반’ 제목의 의미를 생각하며 드라마를 보면 더욱 재미있을 거라 이야기했다. 오나라는 “제목부터 왜 ‘십시일반’인지 궁금하실 거라 생각한다. 본방 사수하며 지켜보다 보면 그 의미에 대해 무릎을 탁! 치게 되는 순간이 있을 것”이라며 “그 순간을 기대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진창규 감독은 블랙 코미디 추리극 장르 그 자체를 즐겨줄 것을 당부했다. 진창규 감독은 ‘십시일반’을 ”스릴 있으면서도 코믹한, 열대야로 무더운 여름밤에 편하게 볼만한 미스터리물”이라고 말하며 “추리극인만큼 회마다 새롭게 등장하는 단서를 통해 누가 범인인지 찾아가는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작품 속 가족들이 가지는 욕망과 상처는 지금 우리가 가슴에 품고 있는 것들이라 생각한다. 그런 걸 풍자하면서 위트 있게 표현하고 있으니 재미있게 즐겨 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최경 작가 역시 추리극 본연의 재미를 가장 큰 관전 포인트로 꼽으며 시청자들에게 함께 범인을 추리하는 탐정이 될 것을 권유했다. 최경 작가는 “추리극인만큼 범인의 정체가 가장 큰 관전 포인트”라며 “매회 보시면서, 범인을 같이 추리 해주시고, ‘범인이 누굴까’에 관심을 가져 주시면 재미있게 드라마를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십시일반 시청을 못하셨다면 무료티비 다시보기를 통해 시청 가능합니다. 해당 사이트를 이용 바랍니다.

 

 

 

십시일반 다시보기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